신명기 1:19-33(차이)
    첨부파일 1개
    정탐할 사람을 보내다
    19.  우리 하나님 여호와께서 우리에게 명령하신 대로 
         우리가 호렙 산을 떠나 너희가 보았던 그 크고 두려운 광야를 지나 아모리 족속의 산지 길로 가데스 바네아에 이른 때에
    20.  내가 너희에게 이르기를 우리 하나님 여호와께서 우리에게 주신 아모리 족속의 산지에 너희가 이르렀나니
    21.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이 땅을 너희 앞에 두셨은즉 
          너희 조상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너희에게 이르신 대로 올라가서 차지하라 두려워하지 말라 주저하지 말라 한즉
    22.  너희가 다 내 앞으로 나아와 말하기를 
         우리가 사람을 우리보다 먼저 보내어 우리를 위하여 그 땅을 정탐하고 어느 길로 올라가야 할 것과 어느 성읍으로 들어가야 할 것을 우리에게 알리게 하자 하기에
    23.  내가 그 말을 좋게 여겨 너희 중 각 지파에서 한 사람씩 열둘을 택하매
    24.  그들이 돌이켜 산지에 올라 에스골 골짜기에 이르러 그 곳을 정탐하고
    25.  그 땅의 열매를 손에 가지고 우리에게로 돌아와서 우리에게 말하여 이르되
    우리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우리에게 주시는 땅이 좋더라 하였느니라
    26.  그러나 너희가 올라가기를 원하지 아니하고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의 명령을 거역하여
    27.  장막 중에서 원망하여 이르기를 여호와께서 우리를 미워하시므로 아모리 족속의 손에 넘겨 멸하시려고 우리를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내셨도다
    28.  우리가 어디로 가랴 우리의 형제들이 우리를 낙심하게 하여 말하기를 
         그 백성은 우리보다 장대하며 그 성읍들은 크고 성곽은 하늘에 닿았으며 우리가 또 거기서 아낙 자손을 보았노라 하는도다 하기로
    29.  내가 너희에게 말하기를 그들을 무서워하지 말라 두려워하지 말라
    30.  너희보다 먼저 가시는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애굽에서 너희를 위하여 너희 목전에서 모든 일을 행하신 것 같이 이제도 너희를 위하여 싸우실 것이며
    31.  광야에서도 너희가 당하였거니와 
         사람이 자기의 아들을 안는 것 같이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너희가 걸어온 길에서 너희를 안으사 이 곳까지 이르게 하셨느니라 하나
    32.  이 일에 너희가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를 믿지 아니하였도다
    33.  그는 너희보다 먼저 그 길을 가시며 장막 칠 곳을 찾으시고 밤에는 불로, 낮에는 구름으로 너희가 갈 길을 지시하신 자이시니라.

    오늘 말씀을 읽으면서 차이를 느낀다.
    하나님께서 우리를 향하신 마음과 행하신 일들과 그 하나님 앞에 행한 인간의 마음과 태도이다.
    먼저 하나님은 사람들이 두려워 하는 광야에서도 그들 앞에 모세를 세우셨고 리더들을 세우셨다.
    그들에게 더 가까이 다가가시는 하나님의 방법이다.
    그래서 두려워 하지 말라 주저하지도 말라면서 내가 너희에게 약속한 그 땅을 차지 하라고 하신다.
    그러시면서 너희보다 내가 먼저 간다고 모세를 통해 확인해 주셨다(30절).
    그리고 이것이 그냥 하는 말이 아니라 이미 너희 조상들에게 그리고 부모세대에게 또 너희 눈 앞에서 확인한 바라고 했다.
    그 하나님은 지금도 그리고 이번에도 너희를 위하여 싸우실 것이라 했다.
    또 하나님은 사람이 자기의 아들을 안는 것 같이 너희가 걸어 온 길에서 너희를 안으사 이곳까지 이르게 하셨다며 확인해 주신 것이다.
    33절에는 또 다시 너희보다 먼저 그 길을 가시는 하나님이 장막 칠 곳을 찾으신 분이라고 했다.
    그 하나님은 기온이 급강하하는 밤에 춥지 않도록 불로 낮에는 그 강렬한 태양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해 구름으로 너희가 갈 길을 알려 주셨다고 했다.

    이제 이런 하나님의 배려에 대한 사람들의 반응을 보면 어떤가?
    들어가라는 말씀, 명령 앞에 
    우리가 사람을 우리보다 먼저 보내어 
    우리를 위하여 그 땅을 정탐하고 어느 길로 올라가야 할 것과 어느 성읍으로 들어가야 할 것을 
    우리에게 알리게 하자고 제안한다.
    모세는 이것까지도 좋게 생각하고 그렇게 허락한 것이다.
    그리고 정탐을 마치고 돌아 온 그들이 첫째 그 땅이 좋다고 했다.
    그러나 너희가 올라가기를 원하지 아니하고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의 명령을 거역하면서 하는 말이
    "장막 중에서 원망하여 이르기를 여호와께서 우리를 미워하시므로"(27절)
    "아모리 족속의 손에 넘겨 멸하시려고 우리를 애굽 땅에서 인도하여 내셨다"고 한 것이다.
    어찌 보면 억지를 쓴 것이다. 
    핑게를 삼은 것이고 본질적으로는 불순종 하는 것이고 믿지 않은 것이다(32절).

    이러지는 말아야겠다.
    부족하기도 하고 이해 안되기도 하고 혹은 불안하기도 한 일들의 연속이 우리의 인생이지만 
    더 철저하게 하나님을 믿고 그 하신 말씀을 따라 살기 원한다.

    김성덕 김옥숙 집사님 가정에 딸 다은이가 함께 온라인 예배에 참석하고 있다.

    • 김옥숙2020.03.24 09:04

      사람이 자기의 아들을 안는것같이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너희를 안으사
      여기까지 이르게 하셨느니라.아멘
      먼저 앞장서서 가시며 낮에는 구름기둥으로 밤에는 불기둥으로 인도하시고
      풍요롭고 기름진 땅으로 인도하시는 하나님을 늘 신뢰하며 어떠한 상황에서도
      흔들리지 않는 믿음으로 늘 전진하기 원합니다.아멘

    • 김성년2020.03.24 09:23

      내가 너희에게 말하기를 그들을 무서워하지 말라 두려워하지 말라 너희보다 먼저 가시는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애굽에서 너희를 위하여 너희 목전에서 모든 일을 행하신 것 같이 이제도 너희를 위하여 싸우실 것이며 아멘!

    • 안진남2020.03.24 09:45

      사람이 자기의 아들을 안는 것 같이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께서 너희가 걸어온 길에서 너희를 안으사 이 곳까지 이르게 하셨느니라.아멘

      무서워 말고 두려워하지 말라시며 그들이 걸어온길에는 하나님께서 안으시고 인도하셨다했다 하지만 사람들은 과정은 보지않고 결과만 보고 미워하신다고 원망만 하고 있다. 지금도 나를 안으시고 업으시며 인도해주시는 주님이 계심을 의심치 않고 믿음으로 나아가길 기도한다.

      주님 사랑합니다.아멘

    • 박경숙2020.03.24 11:27

      내가 갈길을 명령하시고 함께하시며 보호하시는 하나님앞에 이핑계 저핑계로 순종하지 못하는 모습으로 아버지를 아프고 슬프게 만들었던 점을 회개합니다.오래 인내하시고 기다려 주시는 주님앞에서 오직 순종함으로 내생각을 내려놓길 원합니다.분별력과 평강을 허락하시옵소서아멘

    • 박희석2020.03.24 11:40

      본문 말씀을 묵상 하면서 나를 인도 하시는 하나님을 느낀다
      재건축으로 인한 매장 이전 문제로 고민 끝에 한 매장을 인수 하기로 하고
      전화를 했는데 방금 계약을 했다는 말에 의기소침하고 있었는데 우연히 통신 종사자 카페에서
      좋은 매장이 나온 것을 알게 되었다
      처음에는 두려움이 있었는데 계약하고 일주일동안 영업을 해 보니 건물주도 선한 사람이고
      영업도 기존 단골과 새로운 고객이 오는 것을 보고 아 하나님이 이 매장을 예비하신 것이 아닌가
      확신이 든다
      두려워 하지 말고 오직 주님만 믿고 가면 무엇이 든지 극복할 수 있는 능력이 주님 안에서
      이루어지니 담대히 나아가 최선을 다하는 삶이 되기를 간절히 소원 한다.

    • 박옥경2020.03.24 19:13

      "이제도 너희를 위해 싸울 것이며,
      너희 하나님이 너희를 안으사 이 곳까지 이르게 하셨느니라" 아멘
      힘든 상황속에서 낙심하거나 두려워 하지 않고 하나님을 바라보게
      하소서 지금까지 나의 삶에 간섭하시고 인도하신 하나님의 은혜를
      기억하고 더욱 하나님을 의지하므로 모든 것을 이기고 나갈 수 있는
      굳건한 믿음되게 하옵소서

    • 김선애2020.03.24 21:28

      나는 늘 생각해본다.
      하나님을 얼마나 잘 알고 있을까.
      모세는 친절하게 하나님울 설명한다.
      두려움으로 불순종허는 백성들에게
      지난시간동안 함께하신 하나님을 기억한다.
      신실하신 능력있으신 친절하신 하나님말씀하셨으니 순종하면 복인것을 현명하고
      합리적이라는 어리석은 생각이 불순종과원망하게한다.
      하나님을 잘 알고 있어야 순종할수 있다.
      성령님의 도우심으로 잘 깨달아야한다.

    새글 1 / 3,605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