욥기 31:1-23(다짐)
    1.  내가 내 눈과 약속하였나니 어찌 처녀에게 주목하랴
    2.  그리하면 위에 계신 하나님께서 내리시는 분깃이 무엇이겠으며 높은 곳의 전능자께서 주시는 기업이 무엇이겠느냐
    3.  불의한 자에게는 환난이 아니겠느냐 행악자에게는 불행이 아니겠느냐
    4.  그가 내 길을 살피지 아니하시느냐 내 걸음을 다 세지 아니하시느냐
    5.  ○만일 내가 허위와 함께 동행하고 내 발이 속임수에 빨랐다면
    6.  하나님께서 나를 공평한 저울에 달아보시고 그가 나의 온전함을 아시기를 바라노라
    7.  만일 내 걸음이 길에서 떠났거나 내 마음이 내 눈을 따랐거나 내 손에 더러운 것이 묻었다면
    8.  내가 심은 것을 타인이 먹으며 나의 소출이 뿌리째 뽑히기를 바라노라
    9.  ○만일 내 마음이 여인에게 유혹되어 이웃의 문을 엿보아 문에서 숨어 기다렸다면
    10.  내 아내가 타인의 맷돌을 돌리며 타인과 더불어 동침하기를 바라노라
    11.  그것은 참으로 음란한 일이니 재판에 회부할 죄악이요
    12.  멸망하도록 사르는 불이니 나의 모든 소출을 뿌리째 뽑기를 바라노라
    13.  만일 남종이나 여종이 나와 더불어 쟁론할 때에 내가 그의 권리를 저버렸다면
    14.  하나님이 일어나실 때에 내가 어떻게 하겠느냐 하나님이 심판하실 때에 내가 무엇이라 대답하겠느냐
    15.  나를 태 속에 만드신 이가 그도 만들지 아니하셨느냐 우리를 뱃속에 지으신 이가 한 분이 아니시냐
    16.  ○내가 언제 가난한 자의 소원을 막았거나 과부의 눈으로 하여금 실망하게 하였던가
    17.  나만 혼자 내 떡덩이를 먹고 고아에게 그 조각을 먹이지 아니하였던가
    18.  실상은 내가 젊었을 때부터 고아 기르기를 그의 아비처럼 하였으며 내가 어렸을 때부터 과부를 인도하였노라
    19.  만일 내가 사람이 의복이 없이 죽어가는 것이나 가난한 자가 덮을 것이 없는 것을 못본 체 했다면
    20.  만일 나의 양털로 그의 몸을 따뜻하게 입혀서 그의 허리가 나를 위하여 복을 빌게 하지 아니하였다면
    21.  만일 나를 도와 주는 자가 성문에 있음을 보고 내가 주먹을 들어 고아를 향해 휘둘렀다면
    22.  내 팔이 어깨 뼈에서 떨어지고 내 팔 뼈가 그 자리에서 부스러지기를 바라노라
    23.  나는 하나님의 재앙을 심히 두려워하고 그의 위엄으로 말미암아 그런 일을 할 수 없느니라

    1장에서 욥의 행위가 항상 이렇게 했다고 한적이 있다.
    그런데 오늘 말씀을 보면서 사람이라면 특별히 그리스도인이라면 이렇게 살아야 한다는 이정표 같다.
    하나님 앞에서 경건한 생활을 하는 것과 다른 사람을 존중하는 생활
    어려운 고아나 과부를 보고 혹은 가난한 사람을 보았을 때 그냥 지나치지 않았던 욥은 정말 사람들에게 존경 받을 만한 사람이었다.
    그 시대는 사실 지금보다 더 음란하게 생활할 수 있는 문화이기도 했지만 그는 거룩하고 경건하게 살았다(1, 5, 9절).
    어느 시대를 살아도 이렇게 살기가 쉽지 않다.
    하지만 욥은 이렇게 살았다고 고백하고 있다.
    이것은 허세가 아니고 말로 떠드는 허풍이 아니다.
    우리는 말은 잘하면서도 행동이 뒤따르지 않는 경우가 얼마나 많은가.
    특히 나처럼 목사는 더 그렇다.
    말하고 가르친 대로 살았다면 모세나 바울에 결코 뒤지지 않을 것이다.
    그래서 말은 줄이고 실천하는 생활을 하려고 늘 훈련하고 노력한다.
    그리고 가르치고 배운대로 순종하며 살려고 하면서 동시에 마음이 없는 행위가 아니라 마음을 다해서 그렇게 살기 원한다.
    욥의 고백처럼 하나님 앞에 서야 하는데 어찌 하나님을 속일 수 있겠는가.
    내 길을 살피시고 내가 걷는 걸음을 세시는 분이라고 했다.
    내 속과 겉을 아시는 주님 앞에 살아간다.
    용서해주시고 긍휼히 여겨주시는 하나님의 그 은혜로 오늘을 살아간다.
    • 박민자2021.11.25 08:54

      모범적으로 살아온 욥의 삶을 통해 나의 삶을 돌아보니 비교불가 이다
      귀에 못이 박히도록 듣고 보고 가르침을 받았건만 돌아서면 나의 본 모습으로 살아 가고 있다
      말씀의 가르침을 마음에 새기고 다짐 하면 조금씩 조금씩 성장해 나가리라 위안을 가져본다

    • 김옥숙2021.11.25 08:57

      자신에 대해서는 경건하며 과부 고아 가난한이를 돌아봄이 하나님 자녀의 마땅히 해야할임을 묵상하며 작은 일이라도 행함이 뒤따르게 하옵소서. 아멘

    • 김성년2021.11.25 09:11

      나의생각과 나자신을 위한 마음의 우상을 던져버리고 새롭게 거듭날수 있도록 믿음주시고 은혜베풀어 주시옵소서 아멘!

    • 김성덕2021.11.25 09:20

      아멘

    • 이수연2021.11.25 10:24

      아멘

    • 박희석2021.11.25 11:48

      의인이고 정직하고 하나님께 신실한 욥도 고난이 찾아 왔다
      하물며 욥의 인생처럼 살지 못할뿐만 아니라 행함도 신실하지도 못한
      삶을 살아온 나에게 욥의 고난과 고통이 찾아 온다면 어찌 했을까
      하루 하루를 감사하며 살고
      하나님의 백성임을 잊지 않는 인생을 살아가기를 소원 한다.

    • 김춘순2021.11.25 12:59

      그리스도인의 이정표~~
      하나님 앞에서 경건하게 생활하고 다른 사람을 존중하며 살기를 힘써야겠다

    • 안진남2021.11.25 21:42

      나는 하나님의 재앙을 심히 두려워하고 그의 위엄으로 말미암아 그런 일을 할 수 없느니라.아멘

      욥은 자신의 행실에 잘못한 것이 있다면 댓가를 받겠다 하면서 자신은 하나님의 재앙을 두려워한다고 말하고 있다. 하나님을 두려워한다면 자신의 행동을 조심하게 된다. 하나님을 믿는 자로서 내 모습이 행동이 부끄럽지 않기를 기도한다.

    새글 1 / 4,167 

    검색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4167 누가복음 6:12-26(기도) [5
    2022.01.21 42
    4166 누가복음 6:1-11(심각) [10
    2022.01.20 94
    4165 누가복음 5:27-39(차이) [10
    2022.01.19 132
    4164 누가복음 5:12-26(무엇) [10
    2022.01.18 127
    4163 누가복음 5:1-11(어부) [11
    2022.01.17 112
    4162 누가복음 4:16-30(무지) [9 2022.01.15 103
    4161 누가복음 4:1-15(유혹) [11 2022.01.14 72
    4160 누가복음 3:21-38(나는) [8 2022.01.13 64
    4159 누가복음 3:7-20(실천) [7 2022.01.12 76
    4158 누가복음 3:1-6(외침) [10 2022.01.11 89
    4157 누가복음 2:41-52(귀함) [11 2022.01.10 73
    4156 누가복음 2:8-20(경험) [9 2022.01.08 61
    4155 누가복음 2:1-7(순종) [11 2022.01.07 95
    4154 누가복음 1:67-80(대면) [10
    2022.01.06 79
    4153 누가복음 1:57-66(소신) [9
    2022.01.05 8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