욥기 8:8-22(말씀)
    첨부파일 1개
    8.  ○청하건대 너는 옛 시대 사람에게 물으며 조상들이 터득한 일을 배울지어다
    9.  (우리는 어제부터 있었을 뿐이라 우리는 아는 것이 없으며 세상에 있는 날이 그림자와 같으니라)
    10.  그들이 네게 가르쳐 이르지 아니하겠느냐 그 마음에서 나오는 말을 하지 아니하겠느냐
    11.  왕골이 진펄 아닌 데서 크게 자라겠으며 갈대가 물 없는 데서 크게 자라겠느냐
    12.  이런 것은 새 순이 돋아 아직 뜯을 때가 되기 전에 다른 풀보다 일찍이 마르느니라
    13.  하나님을 잊어버리는 자의 길은 다 이와 같고 저속한 자의 희망은 무너지리니
    14.  그가 믿는 것이 끊어지고 그가 의지하는 것이 거미줄 같은즉
    15.  그 집을 의지할지라도 집이 서지 못하고 굳게 붙잡아 주어도 집이 보존되지 못하리라
    16.  그는 햇빛을 받고 물이 올라 그 가지가 동산에 뻗으며
    17.  그 뿌리가 돌무더기에 서리어서 돌 가운데로 들어갔을지라도
    18.  그 곳에서 뽑히면 그 자리도 모르는 체하고 이르기를 내가 너를 보지 못하였다 하리니
    19.  그 길의 기쁨은 이와 같고 그 후에 다른 것이 흙에서 나리라
    20.  하나님은 순전한 사람을 버리지 아니하시고 악한 자를 붙들어 주지 아니하시므로
    21.  웃음을 네 입에, 즐거운 소리를 네 입술에 채우시리니
    22.  너를 미워하는 자는 부끄러움을 당할 것이라 악인의 장막은 없어지리라

    빌닷이 계속해서 욥에게 말하고 있다.
    조상의 지혜를 배워라, 왕골과 갈대를 앞세워 욥에게 하나님을 잊어버린 것으로 말한다.
    그러면서 하나님은 순전한 사람을 버리지 않는다고 악한 사람을 붙들어 주지 않는다며 말한다.
    그렇다면 욥이 하나님도 잊고 살다가 결국 이렇게 되었다는 것인가?
    빌닷이 한 말이 틀린 것이 아니다.
    악인의 장막은 없어지리라고 한 것은 시편 1편의 말씀을 생각나게 한다.
    5.  그러므로 악인들은 심판을 견디지 못하며 죄인들이 의인들의 모임에 들지 못하리로다
    6.  무릇 의인들의 길은 여호와께서 인정하시나 악인들의 길은 망하리로다
    성경 곳곳에 이런 말씀은 쉽게 찾아 볼 수 있다.
    문제는 지금 이 말이 욥에게 해당하지 않는다는 사실이다.
    빌닷이 일반적으로 느끼고 생각하는 그런 수준의 문제로 욥이 이런 일을 만난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그래서 사람이 말하기를 깊이 생각해야 한다.
    다른 사람을 말하기 전에 먼저는 늘 자신을 봐야한다.
    또 내 생각이 그 사람에게 동일하게 적용될 수 있기도 그렇지 않기도 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분명한 것은 나도 다른 사람도 모두 하나님의 말씀 하심이 기준이 되어 그 말씀을 따라야 한다.
    늘 이런 저런 환경만 탓하며 마땅히 해야 할 하나님의 백성다운 삶을 살지 못한다면 그렇게 끝나게 된다.
    우리는 어떤 환경에서도 늘 주님을 바라봐야 하고 의지해야 한다.
    주님은 늘 우리의 중심을 보고 계신다.
    사람은 하나님을 떠날 수 없고 떠난다면 물고기가 바다를 떠나 육지에서 한 순간 파닥거리며 끝을 만나는 것과 같을 것이다.
    • 김옥숙2021.10.16 09:48

      어떤 상황이든지 하나님앞에 있음이 복된일이며 환경을 이기는 힘이며 원천임을 고백합니다.복된주일도 하나님앞에 예배드리기 부족함이 없도록 준비하게 하시고 늘 하나님을 더 알아가기에 힘쓰게 하옵소서. 아멘

    • 김성년2021.10.16 10:28

      다른사람들 말하기전에 늘자신을 돌아보아야 한다는 말씀을 실천하고 지킬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아멘!

    • 박희석2021.10.16 12:33

      선한 하나님의 백성이 되기를 간구하며
      준비된 예배자의 심령으로 진정으로
      주님을 만나는 삶이 되기를 기도 합니다.아멘

    • 박경숙2021.10.16 14:43

      항상 순전한 믿음으로 주님앞에 서게 하시고 온전히 주님 의지하게 하시옵소서아멘

    • 안진남2021.10.16 16:06

      하나님은 순전한 사람을 버리지 않으신다 하면서 웃음이 네 입에 즐거운 소리를 네 입술에 채우신다하고 너를 미워하는 자를 부끄러움을 당할것이라고도 했다. 빌닷은 그래도 욥이 순전한 사람인줄은 아나보다. 21절 22절 말씀을 들은 욥이 그래도 희망이 생기지 안았을까 하는 생각도 든다. 사람의 위로가 아닌 하나님 음성으로 위로 받길 소망한다.

    • 배달민2021.10.17 02:14

      빌닷이 한 말도 엘리바스가 했던 말처럼 아주 틀린 말은 아니였던 것 같습니다.
      그렇지만 그 말을 듣는 욥의 마음은 얼마나 아팠을지..
      힘들어하는 누군가의 옆에서 그 사람을 정죄하는 사람이 아닌 같이 기도해주는 사람이 되길 기도드립니다.

    • 김성덕2021.10.18 09:42

      아멘

    새글 1 / 4,121 

    검색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수
    4121 하박국 2:1-20(응답) [8 2021.11.29 53
    4120 하박국 1:1-17(오직) [5 2021.11.27 61
    4119 욥기 31:24-40(무엇) [7 2021.11.26 60
    4118 욥기 31:1-23(다짐) [8 2021.11.25 79
    4117 욥기 30:16-31(한계) [6 2021.11.24 46
    4116 욥기 30:1-15(기도) [9 2021.11.23 69
    4115 욥기 29:18-25(동일) [6 2021.11.22 65
    4114 시편 23:1-6(목자) [2 2021.11.20 49
    4113 요한복음 2:1-3(풍성) [4 2021.11.19 63
    4112 마태복음 14:22-33(배밖) [3 2021.11.18 51
    4111 마가복음 12:30-31(비전) [6 2021.11.17 65
    4110 에베소서 1:11-12(계획) [9 2021.11.16 81
    4109 에스겔 16:6(아픔) [6 2021.11.15 69
    4108 출애굽기 17:8-12(사명) [4 2021.11.13 63
    4107 고린도전서 10:13(감사) [7 2021.11.12 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