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사기 16:23-31(삼손)
    삼손이 죽다
    23.  ○블레셋 사람의 방백들이 이르되 우리의 신이 우리 원수 삼손을 우리 손에 넘겨 주었다 하고 다 모여 그들의 신 다곤에게 큰 제사를 드리고 즐거워하고
    24.  백성들도 삼손을 보았으므로 이르되 우리의 땅을 망쳐 놓고 우리의 많은 사람을 죽인 원수를 우리의 신이 우리 손에 넘겨 주었다 하고 자기들의 신을 찬양하며
    25.  그들의 마음이 즐거울 때에 이르되 삼손을 불러다가 우리를 위하여 재주를 부리게 하자 하고 옥에서 삼손을 불러내매 삼손이 그들을 위하여 재주를 부리니라 그들이 삼손을 두 기둥 사이에 세웠더니
    26.  삼손이 자기 손을 붙든 소년에게 이르되 나에게 이 집을 버틴 기둥을 찾아 그것을 의지하게 하라 하니라
    27.  그 집에는 남녀가 가득하니 블레셋 모든 방백들도 거기에 있고 지붕에 있는 남녀도 삼천 명 가량이라 다 삼손이 재주 부리는 것을 보더라
    28.  삼손이 여호와께 부르짖어 이르되 주 여호와여 구하옵나니 나를 생각하옵소서 하나님이여 구하옵나니 이번만 나를 강하게 하사 나의 두 눈을 뺀 블레셋 사람에게 원수를 단번에 갚게 하옵소서 하고
    29.  삼손이 집을 버틴 두 기둥 가운데 하나는 왼손으로 하나는 오른손으로 껴 의지하고
    30.  삼손이 이르되 블레셋 사람과 함께 죽기를 원하노라 하고 힘을 다하여 몸을 굽히매 그 집이 곧 무너져 그 안에 있는 모든 방백들과 온 백성에게 덮이니 삼손이 죽을 때에 죽인 자가 살았을 때에 죽인 자보다 더욱 많았더라
    31.  그의 형제와 아버지의 온 집이 다 내려가서 그의 시체를 가지고 올라가서 소라와 에스다올 사이 그의 아버지 마노아의 장지에 장사하니라 삼손이 이스라엘의 사사로 이십 년 동안 지냈더라

    삼손의 생명의 끝이 났다.
    그가 태어나기 전부터 하나님의 특별한 섭리 가운데 세상에 왔고 그렇게 성장한 사람 삼손이다.
    그는 결국 어울리지 않지만 신들의 전쟁이라고 하는 한 복판에서 하나님을 대신하여 다곤과 싸우게 되는 모습이다.
    블레셋 사람들이 생각하는 다곤이라는 신과 그가 삼손을 잡게 해 주었다고 하는것을 정면으로 부정하는 장면이다.
    성경은 누가 하나님이신가를 드러내는 기록이다.
    누가 참된 신이신가를 알게 하는 내용이다.
    삼손은 마지막 순간에 하나님을 찾고 그 하나님께 부르짖는다.
    자신을 생각해 달라며 이번만 나를 강하게 힘을 달라고 구한다.
    참으로 안타까운 모습이다.
    그래도 감사하고 다행인 것은 그가 여전히 하나님을 의지하는 모습이다.
    그리고 하나님은 그에게 다시 힘을 주셨고 마지막은 살아서 싸워 죽인자 보다 더 많은 사람을 함께 죽이며 끝이 난다.

    두 눈이 뽑히고 맷돌을 돌리는 짐승처럼 구경거리가 되고 오늘은 그들 앞에서 재주를 부리는 볼거리로 전락한 삼손이었다.
    하나님이 떠난 인생이 세상에서 당하는 맛을 잃은 소금이 버려지고 발에 밟히는 모습이다.
    대단한 일을 못한다고 해도 변하지 않고 끝까지 주님 사랑하며 섬기며 주신 사명을 이루며 살기 원한다.
    오늘 밤 함께 금요 기도회에서 보기 원합니다.
    손흥민 선수가 소속 된 영국의 토트넘 홋스퍼 FC 홈구장
    • 김성덕2021.09.10 09:42

      아멘

    • 김옥숙2021.09.10 09:46

      삼손이 여호와께 부르짖어 이르되 주 여호와여 구하옵나니 나를 생각하옵소서...
      불완전하고 흠이 많은 삼손이었지만 마지막에 믿음을 만회하고 다른 믿음의 영웅들과 함께 이스라엘의 사사로 이름이 올려집니다.다른 사사들과 달리 홀로 고군분투한 삼손의 삶이 안타까움이 느껴지고 당시에 서로 지파간의 분쟁 자기 소견대로 옳은대로 행동함으로 함께 힘을 모으지 못함으로 블레셋에게 조롱거리로 전락할수 밖에 없었지만 삼손의 마지막 부르짖음으로 하나님의 영광이 만회됩니다.흠이 많고 부족하고 또 넘어질지라도 끝까지 하나님을 붙잡고 일어서는 인생은 하나님이 모든걸 회복시켜주심을 묵상합니다.
      맛을 잃은 소금이 되지않고 빛과 소금의 역할을 잘할수 있길 기도합니다. 아멘

    • 박경숙2021.09.10 10:11

      볼거리가 되고 웃음거리가 되어있던 삼손 마지막 순간에 하나님께 간절히 구하여 원수를 갚게 하신다.하나님의 선택된 자녀있기에 하나님을 의지하고 이땅의 생을 마침 삼손을 보며 나 또한 하나님의 자녀다운 모습으로 하나님을 끝까지 의지하는 삶이 되길 소망하고 기도합니다아멘

    • 박민자2021.09.10 10:57

      삼손의 최후! 성경 인물들중 타락해서 비참한 결말을 맞는 사람, 하니님께 충성 하다 고난의 길을가다 순교의 영광스런 길을 간 사람 크게는 두 부류 인것 같다.
      난 어떤 부류의 사람으로 내 생이 마감 될까?
      별다른 흔적을 남기진 못했지만 평생 주님 안에 거하며 주님의 보살핌 만을 받으며 그냥저냥 살다간 인생?
      평범이 인생의 가장큰 스팩이요 행복이라는 말에 위로가 되는 아침이다.

    • 박희석2021.09.10 13:55

      나실인으로 태어난 삼손
      비록 온전하지 못한 삶이었지만 하나님을 아는 사람 이었다
      우리가 하나님을 믿는다는 것은 그 어떤것을 하나님께 드리는것 보다
      하나님이 어떤 분이라는 것을 아는 것이 진정 믿음 일것이다
      하나님을 온전하게 아는 지혜를 구하는 인생이 되기를 기도 한다.

    • 김성년2021.09.10 16:09

      하나님 으로부터 받은 은혜가 많음에도 불구하고 잊는경우가 많은거 같습니다 이시대의 우리들도 주님께 받은 은혜를 잊지않고 기억하며 감사할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아멘!

    • 김선애2021.09.12 19:43

      가장 화려한 순간 가장 비참한 순간으로 가장 비참한 순간 가장 빛나는 업적을 남긴 그의 생애가
      대단하기보다 안타까움을 남긴다.
      영웅 삼손으로 그의 이야기를 알고 있을때에는 알수 없었던 마음이 지금 느껴진다.
      완전할수없는 인간적인 이야기는 슬프고 아름답다.

    새글 0 / 4,090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