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애굽기 35:20-29(감동)
    첨부파일 1개
    여호와께 자원하여 드린 예물
    20.  이스라엘 자손의 온 회중이 모세 앞에서 물러갔더니
    21.  마음이 감동된 모든 자와 자원하는 모든 자가 와서 회막을 짓기 위하여 그 속에서 쓸 모든 것을 위하여, 거룩한 옷을 위하여 예물을 가져다가 여호와께 드렸으니
    22.  곧 마음에 원하는 남녀가 와서 팔찌와 귀고리와 가락지와 목걸이와 여러 가지 금품을 가져다가 사람마다 여호와께 금 예물을 드렸으며
    23.  무릇 청색 자색 홍색 실과 가는 베 실과 염소 털과 붉은 물 들인 숫양의 가죽과 해달의 가죽이 있는 자도 가져왔으며
    24.  은과 으로 예물을 삼는 모든 자가 가져다가 여호와께 드렸으며 섬기는 일에 소용되는 조각목이 있는 모든 자는 가져왔으며
    25.  마음이 슬기로운 모든 여인은 손수 실을 빼고 그 뺀 청색 자색 홍색 실과 가는 베 실을 가져왔으며
    26.  마음에 감동을 받아 슬기로운 모든 여인은 염소 털로 실을 뽑았으며
    27.  모든 족장은 호마노와 및 에봇과 흉패에 물릴 보석을 가져왔으며
    28.  등불과 관유와 분향할 향에 소용되는 기름과 향품을 가져왔으니
    29.  마음에 자원하는 남녀는 누구나 여호와께서 모세의 손을 빌어 명령하신 모든 것을 만들기 위하여 물품을 드렸으니 이것이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께 자원하여 드린 예물이니라.

    반응이다.
    말씀에 대한 반응
    모세가 하나님께 받은 말씀을 전했고 그 말씀을 들은 백성들 모두가 아닌 마음이 감동 된 모든 자, 자원하는 모든 자라고 했다.
    하나님은 우리가 복되게 하시려고 많은 부분 여러가지로 말씀하셨다.
    그리고 그 말씀을 듣고 자원하여 반응하는 것을 좋아하신다.
    오늘 말씀에 나오는 사람들처럼 회막을 짓기 위해 필요한 모든 것을 그렇게 드렸다.
    그런데 이 사람들은 광야 생활을 했는데 어디에서 이런 물건들이 났을까?
    사실 이 물건들도 하나님께서 이미 준비해 주신 것들이다.

    출애굽기 11장
    1.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기를 내가 이제 한 가지 재앙을 바로와 애굽에 내린 후에야 그가 너희를 여기서 내보내리라 
        그가 너희를 내보낼 때에는 여기서 반드시 다 쫓아내리니
    2.  백성에게 말하여 사람들에게 각기 이웃들에게 은금 패물을 구하게 하라 하시더니
    3.  여호와께서 그 백성으로 애굽 사람의 은혜를 받게 하셨고 또 그 사람 모세는 애굽 땅에 있는 바로의 신하와 백성의 눈에 아주 위대하게 보였더라
    출애굽기 12장
    35.  이스라엘 자손이 모세의 말대로 하여 애굽 사람에게 은금 패물과 의복을 구하매
    36.  여호와께서 애굽 사람들에게 이스라엘 백성에게 은혜를 입히게 하사 그들이 구하는 대로 주게 하시므로 그들이 애굽 사람의 물품을 취하였더라

    그런데 사람은 어떤 것이 되었든지 자기 손에 들어오게 되면 그 다음부터 내어 놓은 것을 잘 못한다.
    물질에 대한 소유욕심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하나님께서 쓰시겠다고 하실 때는 자원하여 드리는 것이 청지기 정신의 믿음이다.
    청지기가 아닌 자기가 주인되어 소유하려고 하는 것은 하나님에 대한 신뢰나 하나님의 주권자 되심을 믿지 못하는 것이다.
    어떤 물질이나 물건도 가치 있게 쓴 것이 내 것이다.
    마치 부페 식당에 그 많은 음식을 마음껏 먹을 수는 있으나 먹는 것만 내 것이 되는 것과 같다.
    하나님 앞에 백성들은 자신들이 가지고 있는 것 가운데 드릴 수 있는 것을 그 필요에 따라 드린 것이다.
    하나님은 늘 이런 자원하여 드리고 감동 되어 드리고 은혜 받아 드리는 사람을 좋아하시고 축복하신다.
    우리가 모두 이런 믿음으로 살기 원한다.

    어릴 때는 연꽃 열매 씨앗도 맛있게 따 먹었던 추억이 있다. 사진 촬영 최경숙

    • 김옥숙2021.07.07 07:53

      마음이 감동된 모든자와 자원하는 모든자가 여호와께 예물을 드렸으니...아멘
      저에게 있는 모든것이 하나님께부터 왔음을 늘 고백하고 선한 청지기의 자세로 다시 주님을 위해 기쁨으로 드릴수 있는 믿음되게 하옵소서. 아멘

    • 김성년2021.07.07 08:22

      아멘!

    • 백지현2021.07.07 10:02

      샬롬!!!!

      반응하느라 비번찾기해서 들어왔습니다..

      주님께 받은 은혜 수없이 많음을 고백하며 당연한거 하나도 없었다는 것을 고백합니다.
      다시금 말씀앞으로 나아가도록 하겠습니다.

      • 안진남2021.07.07 10:09

        반갑습니다.
        기도의 동역자,믿음의 동역자로 함께하길 소망합니다.

      • 박민자2021.07.07 11:36

        반가워요~~~^^

      • 정동식2021.07.07 16:36

        방가방가!!!!

    • 안진남2021.07.07 10:07

      마음이 감동된 모든자와 자원하는 모든자가 와서...아멘

      본문 말씀에서 모든자가 가지고 오고 드리고 했다고 한다. 미리 준비해주신 주님의 것을 드리는 것은 당연한 것인데 망설여질 때가 있다. 주신것에 감사하며 드려지는 믿음되길 기도한다.

    • 강봉균 2021.07.07 10:28

      아멘

    • 박경숙2021.07.07 10:52

      자원하여 드리고 감동하여 드리는 자를 기뻐하시는 주님앞에 주인이시고 공급자이심에 감사하며 기쁨으로 감동으로 드리는 자녀이고 싶습니다.은혜충만하게 역사하시옵소서아멘

    • 박옥경2021.07.07 11:25

      최선을 다해 자원하여 하나님께 드리는 이스라엘 자손들의 모습을 보면서 나의 드림의 자세는 어떤지 돌아본다. 인색함이나 형식적으로 드린 예물은 되지 않았는지 이스라엘 자손들처럼 마음에 주시는 감동으로 기쁨으로 자원하여 드리는지... 나의 중심을 보시는 아버지께 늘 감사하며 기쁨으로 드리는 마음만 되길 기도합니다.

    • 박민자2021.07.07 11:42

      먼저 누리고 싶고 소유 하고 싶은 마음이 먼저 앞서 하나님께 드림이 더디어지고 인색해 지는 어리석음이 없어지길 마음에 다짐하고 기도 합니다

    • 박희석2021.07.07 11:45

      하나님께 드리는 것도
      세상의 것도 자원하여 주는 기쁨이 제일 좋다
      억지로 주는 것이 뭐가 기쁘겠는가
      예배도 마찬가지이고 헌금 헌신도 같을 것이다
      자원하여 드리는 것이 축복이라 하였으니
      그 축복을 꼬옥 받고 싶다.

    • 김선애2021.07.07 12:38

      드림과 나눔은 나를 위해서 이기도 하지만 공동체의 유익을 위하여 하는 행동이다.
      마음이 물질로 표현되었고 모두가 자원하는 기쁨이 보인다.
      식사를 준비할때에도 나를 위하여 차리는것보다 함께 먹을 사람을 생각하며 만들때
      정성을 쏟는다. 모두가 함께 그리고 보고 계시는 하나님께서도 기뻐하실 모습이라
      나도 저절로 기분이 좋아진다.

    • 김성덕2021.07.07 12:51

      아멘

    • 정동식2021.07.07 16:36

      아멘

    • 이수연2021.07.07 19:54

      아멘

    • 김춘순2021.07.07 20:46

      하나님의 말씀을 듣고 감동함과 자원하는 행함이 저에게도 있게하소서

    • 황미진2021.07.07 23:41

      아멘~~!!

    새글 0 / 4,090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