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레미야 28:1-17(대결)
    첨부파일 1개

    1. 그 해 곧 유다 왕 시드기야가 다스리기 시작한 지 사 년 다섯째 달 

        기브온앗술의 아들 선지자 하나냐가 여호와의 성전에서 제사장들과 모든 백성이 보는 앞에서 내게 말하여 이르되
    2.  만군의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이 이같이 일러 말씀하시기를 내가 바벨론의 왕의 멍에를 꺾었느니라
    3.  내가 바벨론의 왕 느부갓네살이 이 곳에서 빼앗아 바벨론으로 옮겨 간 여호와의 성전 모든 기구를 이 년 안에 다시 이 곳으로 되돌려 오리라
    4.  내가 또 유다의 왕 여호야김의 아들 여고니야와 바벨론으로 간 유다 모든 포로를 다시 이 곳으로 돌아오게 하리니 

        이는 내가 바벨론의 왕의 멍에를 꺾을 것임이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하시니라
    5.  선지자 예레미야가 여호와의 성전에 서 있는 제사장들과 모든 백성들이 보는 앞에서 선지자 하나냐에게 말하니라
    6.  선지자 예레미야가 말하니라

        아멘여호와는 이같이 하옵소서 여호와께서 네가 예언한 말대로 이루사 여호와의 성전 기구와 모든 포로를 바벨론에서 이 곳으로 되돌려 오시기를 원하노라
    7.  그러나 너는 내가 네 귀와 모든 백성의 귀에 이르는 이 말을 잘 들으라
    8.  나와 너 이전의 선지자들이 예로부터 많은 땅들과 큰 나라들에 대하여 전쟁과 재앙과 전염병을 예언하였느니라
    9.  평화를 예언하는 선지자는 그 예언자의 말이 응한 후에야 그가 진실로 여호와께서 보내신 선지자로 인정 받게 되리라
    10.  선지자 하나냐가 선지자 예레미야의 목에서 멍에를 빼앗아 꺾고
    11.  모든 백성 앞에서 하나냐가 말하여 이르되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니라 

         내가 이 년 안에 모든 민족의 목에서 바벨론의 왕 느부갓네살의 멍에를 이와 같이 꺾어 버리리라 하셨느니라 하매 선지자 예레미야가 자기의 길을 가니라
    12.  ○선지자 하나냐가 선지자 예레미야의 목에서 멍에를 꺾어 버린 후에 여호와의 말씀이 예레미야에게 임하니라 이르시기를
    13.  너는 가서 하나냐에게 말하여 이르기를 여호와의 말씀에 네가 나무 멍에들을 꺾었으나 그 대신 쇠 멍에들을 만들었느니라
    14.  만군의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니라

         내가 쇠 멍에로 이 모든 나라의 목에 메워 바벨론의 왕 느부갓네살을 섬기게 하였으니 그들이 그를 섬기리라 내가 들짐승도 그에게 주었느니라 하라
    15.  선지자 예레미야가 선지자 하나냐에게 이르되 하나냐여 들으라 여호와께서 너를 보내지 아니하셨거늘 네가 이 백성에게 거짓을 믿게 하는도다
    16.  그러므로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되 내가 너를 지면에서 제하리니 네가 여호와께 패역한 말을 하였음이라 네가 금년에 죽으리라 하셨느니라 하더니
    17.  선지자 하나냐가 그 해 일곱째 달에 죽었더라.

    선지자 하나냐,

    선지자 예레미야

    두 사람 모두 선지자라고 했다.

    그런데 한 선지자는 가짜이고 한 사람 만 참된 선지자다.

    그러므로 전하는 메세지도 다르다.

    그런데 듣는 사람의 입장에서는 달콤하게 들리고 그렇게 되었으면 좋겠다는 메세지가 있다.

    거짓 선지자가 거짓으로 말하는 내용이 늘 그렇다.

    바벨론의 왕 느부갓네살을 섬기라 하는 쪽과 그렇지 않는 쪽으로 나뉜다.

    그러면서 자신의 말을 증명하겠다는 듯 나무로 된 멍에를 꺽어 버리는 퍼포먼스도(performance) 한다.

    하지만 하나님은 나무로 된 멍에대신 쇠로 된 멍에를 만드시는 것으로 분명한 뜻을 알리신다.

    이렇게 하나님의 말씀이라면서 거짓으로 그것도 확신을 가지고 말하는 하나냐를 보면서 소름이 돋는다.

    참과 거짓의 결과는 늦게 나타나기도 혹은 빨리 드러나기도 한다.

    하나님은 패역한 말로 거짓을 선포한 하나냐가 금년에 죽을 것이라고 하셨고 그렇게 그는 죽었다.

    참과 거짓의 싸움에서 거짓이 이길 수 없다.

    이기는 것처럼 보일 뿐이다.

    혹시 이 땅에서 해결 되지 못하고 끝이 날수 있을지라도 하나님의 심판대를 피할 수 없다.

    날마다, 매 순간 마다 하나님을 바라보며 하나님과 동행하며 하나님과 함께 호흡해야 만 하는 이유다.

    큐티도 이런 일의 한 방법이다.




    • 김옥숙2020.09.05 10:14

      하나님의 심판을 피해 편한길로 가고자 할때 더 무거운 쇠멍에에 짓눌릴수 있음을 묵상합니다.
      편하고 쉽고 거짓 위로와 평안의 말을 분별하고 하나님이 주시는 나무멍에를 묵묵히 지고 갈때 하나님이 선한길로 인도하실것을 믿습니다.
      바른 분별력으로 거짓을 물리치고 주님이 주시는 멍에를 잘 감당하며 나아가게 하옵소서.아멘
      복된주일 잘 준비하여 하나님이 예비하신 풍성한 복을 누리며 살기 원합니다.아멘

    • 박희석2020.09.05 10:50

      참과 거짓
      선과 악
      어느것이 진짜이고 선한지를 아는 것도 지혜요
      진정한 주의 백성이 되는 것은 더더욱 축복이니
      삶 가운데 하나님의 백성답게 살아갈수 있도록 은혜를 베풀어 주시옵고
      복된 주일을 맞아 준비된 예배로 최상의 예배를 드리기를
      간절히 소원 합니다.아멘

    • 김성덕2020.09.05 11:20

      아멘

    • 김성년2020.09.05 12:14

      하나님과 동행하는 하루되기를 기도합니다 아멘!

    • 김선애2020.09.05 12:56

      거짓을 말하는 선지자에게서 진심을 느낄수가 있어서
      무섭다. 아마 자신은 그리 믿고 있을것이고 확신에
      차서 말하고 있다고 보인다.
      잘못믿고 있는것을 진심으로 전하고 있는 사람.
      말이 사실인지 알기 전에 말하는 사람의 진심을
      느끼게 된다면 나도 동감이 일어난다고 알게 되었다.
      말의 참과 거짓은 시간이 지나서야 증명되기 때문일것이다.
      사람을 보고 참과 거짓을 분별하기 어려우니 주님
      주시는 분별력으로 신중하기 원합니다.

    • 박민자2020.09.05 16:18

      거짓 선지자의 거짓 말들은 늘 달콤해서 현옥되는 연약한 이들이 그 시대나 지금도 많다
      마치 죽을줄도 모르고 불꽃에 달려드는 불나방들과 같다
      분별력을 갖는 것도 은혜인 것 같다

    • 박옥경2020.09.05 17:21

      하나냐가 거짓을 말하면서 그것을 참으로 믿게 하려고
      예레미야의 목에 멍에를 빼앗아 꺽어 버렸다.
      오늘 말씀을 대하면서 참과 거짓을 분별할 지혜는
      하나님의 말씀을 알아 그것이 기준이 되어야함을
      절실히 느끼게 된다. 말씀을 바르게 알지 못하고
      바른 말씀을 듣지 못한다면 하냐냐와 같은 거짓선지자의
      말에 현혹될 수 있는 것이 사람의 마음인것 같고
      나 또한 희망적인 메세지를 누군가 확실하다고
      증거까지 보이면 어떤 반응을 보일지 두려운 마음이 든다.
      늘 하나님의 말씀이 판단 기준이 될 수 있도록 바르게
      알아가려 힘쓰고 하나님의 뜻을 깨닫는 지혜를 구합니다.

    • 안진남2020.09.05 19:48

      같은 선지자이면서도 한명은 거짓을 또 한명은 진실을 말하고 있다. 하나님께서는 어느 것이 참 인지를 하나냐가 꺽은 예례미야의 나무 멍에를 쇠 멍에로 바꿔 만들어 주이며 보여주셨다. 아무리 거짓으로 속일지라도 하나님은 일하신다. 거짓에 속지 않도록 늘 말씀을 대하며 살아야겠다.

    • 윤금향2020.09.05 21:24

      참된 말씀을 전하는 선지지와 거짓말씀을 전하는 선지자가 있다
      보통의 사람들이 하나님의 은혜를 받으면 전도도 열심히 하고 모든일에 열심을 보인다.
      근데 가끔 이단종교를 가진 사람들이 더 열심히 전도하고 일하는 모습을 볼때 이단도 하나님의 은혜를 느끼나? 라는의문이 들때가 있었다
      거짓 선지자가 주는 말을 듣고 열심을 보이는것은 사단이 내려 주는
      은혜인가?~^^
      하나님 감사합니다 아멘

    • 박경숙2020.09.05 22:18

      달콤한 말에 속아 거짓 말씀에 흔들리는 일이 없도록 분별력을 더하시고 항상 건강한 모습으로 주님의 일꾼으로 쓰임받길 원하오니 긍휼을 베풀어 주시옵소서아멘

    새글 1 / 3,754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