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명기 21:1-14(제함)
    죽인 자를 알지 못하거든
    1.  네 하나님 여호와께서 네게 주어 차지하게 하신 땅에서 피살된 시체가 들에 엎드러진 것을 발견하고 그 쳐죽인 자가 누구인지 알지 못하거든
    2.  너희의 장로들과 재판장들은 나가서 그 피살된 곳의 사방에 있는 성읍의 원근을 잴 것이요
    3.  그 피살된 곳에서 제일 가까운 성읍의 장로들이 그 성읍에서 아직 부리지 아니하고 멍에를 메지 아니한 암송아지를 취하여
    4.  그 성읍의 장로들이 물이 항상 흐르고 갈지도 않고 씨를 뿌린 일도 없는 골짜기로 그 송아지를 끌고 가서 그 골짜기에서 그 송아지의 목을 꺾을 것이요
    5.  레위 자손 제사장들도 그리로 갈지니 그들은 네 하나님 여호와께서 택하사 자기를 섬기게 하시며 
        또 여호와의 이름으로 축복하게 하신 자라 모든 소송과 모든 투쟁이 그들의 말대로 판결될 것이니라
    6.  그 피살된 곳에서 제일 가까운 성읍의 모든 장로들은 그 골짜기에서 목을 꺾은 암송아지 위에 손을 씻으며
    7.  말하기를 우리의 손이 이 피를 흘리지 아니하였고 우리의 눈이 이것을 보지도 못하였나이다
    8.  여호와여 주께서 속량하신 주의 백성 이스라엘을 사하시고 무죄한 피를 주의 백성 이스라엘 중에 머물러 두지 마옵소서 하면 그 피 흘린 죄가 사함을 받으리니
    9.  너는 이와 같이 여호와께서 보시기에 정직한 일을 행하여 무죄한 자의 피 흘린 죄를 너희 중에서 제할지니라

    여자 포로를 아내로 삼는 규정
    10.  네가 나가서 적군과 싸울 때에 네 하나님 여호와께서 그들을 네 손에 넘기시므로 네가 그들을 사로잡은 후에
    11.  네가 만일 그 포로 중의 아리따운 여자를 보고 그에게 연연하여 아내를 삼고자 하거든
    12.  그를 네 집으로 데려갈 것이요 그는 그 머리를 밀고 손톱을 베고
    13.  또 포로의 의복을 벗고 네 집에 살며 그 부모를 위하여 한 달 동안 애곡한 후에 네가 그에게로 들어가서 그의 남편이 되고 그는 네 아내가 될 것이요
    14.  그 후에 네가 그를 기뻐하지 아니하거든 그의 마음대로 가게 하고 결코 돈을 받고 팔지 말지라 네가 그를 욕보였은즉 종으로 여기지 말지니라.

    피살 된 사람, 누군가가 쳐서 죽은 사람을 발견하였지만 범인을 알지 못할 경우이다.
    그 살인으로 인하여 그 가까운 성에 사는 사람들이 암송아지의 목을 꺽어 자신들의 무죄함을 선언해야 했다.
    그래야만 그 피 흘린 죄가 용서를 받게 되었다.
    사람 그것도 타락한 인간들이 살아가면서 모두 해결 할 수 없는 일들이 많다.
    그 중 하나가 살인 사건이다.
    현대 과학적 수사가 범인을 찾아 내기도 하지만 지금도 미해결 사건들도 많다.

    암송아지를 희생 제물로 누군지 모르지만 그 살인자로 인하여 생명이 살상 된 그 죄와 시체의 부정함에서 용서 받게 하신 것이다.
    누군지 모르기에 그 성에 사는 사람이 책임을 질 수 있는데 이렇게 대신 하여 그 사건을 처리하게 하신 것이다.
    분명한 것은 사람을 죽인 살인자가 있고 피해자도 있으나 범인을 잡지 못한 것이다.
    그런데 죄 없는 암송아지가 목이 꺽여 죽어야 했다는 사실은 어떻게 대해야 했을까?
    결과적으로 죄는 있지만 그것을 해결한 사람은 없는 경우이다.
    예수님은 자신들이 죄인이라는 사실도 모르고 살아가는 사람들을 위해 죽으셨음을 연상하게 한다.

    포로로 잡혀 온 여자를 아내로 삼을 때 인간으로 존중해야 함을 말하고 있다.
    당시에 존중 받지 못하던 여자라는 신분, 이제 전쟁에 패하여 노예로 잡혀 온 신분(노획물처럼 여김)이었지만,
    혹시 나중에 이혼을 하게 되어도 인신매매하지 말고 종으로도 여기지 말라고 하신 것이다.
    타락한 인간 세상의 다양한 범죄 유형들이 있고 약자가 있지만 최소한의 안간으로 존중해야 함을 말하고 있다.
    이렇게 하는 곳이 선진국이다.

     어제 비가 갠 후 남산에서 북한 개성에 있는 산이 보인다는 사진이다.

    • 김성년2020.05.20 08:44

      결과적으로 죄는 있지만 그것을 해결한 사람은 없는 경우이다.
      예수님은 자신들이 죄인이라는 사실도 모르고 살아가는 사람들을 위해 죽으셨음을 연상하게 한다.아멘!

    • 김성덕2020.05.20 09:04

      아멘

    • 김옥숙2020.05.20 09:31

      공동체안에 무고한 죽음을 당한자에 대해 같이 책임을 지며 전쟁중에
      포로로 잡혀온자에 대한 배려도 말씀하십니다.
      이 시대도 여전히 억울하게 당하는 사람과 많은 일들이 있습니다.
      모두가 사회적 책임의식을 갖고 다같이 정의롭고 연약한자가 보호받는
      세상이 되길 기도하며 관심을 가지고
      같이 해결해 나갈수 있길 기도합니다.아멘
      성경공부시간에 뵙겠습니다~~

    • 김선애2020.05.20 11:39

      생명을 귀히 여기지 않고 살인한 사건과
      생명을 빼앗는것은 그냥 넘길수 없는 죄임을 말씀하시는 하나님.
      전쟁은 사람을 죽이는 일이지만 잡혀온
      사람을 존중할것을 말씀하시는 하나님.
      사람이 사람을 존중해야하는것은 나를
      안전히 지키는 일이기도 하다.

    • 박희석2020.05.20 12:13

      현대문명의 발달로 곳곳에 CCTV가 있어 사건이 벌어 졌을때 해결사 같은
      역할을 한다
      가끔은 천국의 상황을 CCTV로 보면 어떨까 생각 할 때도 있었다
      세상에 억울한 죽음이 얼마나 많은가 생각 해 보면 CCTV의 역할은 더욱 커진다
      나의 심령을 CCTV처럼 훤하게 보고 계실 주님이 나에게 무슨 말씀 하실까
      선한 마음을 갖자
      주님이 기쁘시게

    • 박민자2020.05.20 16:45

      하나님의 법은 이토록 선명한데 어찌해서 요즘 세상 법은 애매모호 한것 들이 많은지 모른겠다
      하나님의 가르치심 대로 이루어 졌으면참 좋은 세상이 될것 같다

    • 김춘순2020.05.20 17:08

      5월의 푸르름과 더불어 공기가 깨끗하고 산뜻해서 기분이 절로 좋아집니다 빨리 마스크를 벗었으면
      좋겠어요

    • 이병례2020.05.20 17:16

      아멘!

    • 안진남2020.05.20 17:21

      하나님께서 정하신 규정대로 살기 원합니다.아멘

    • 박경숙2020.05.20 18:19

      인간에대한 배려심도 존엄성도 무디어 가는 요즘세상에서 주의 자녀답게 살아갈 수 있도록 분별력과 사랑을 더하여 주시옵소서아멘

    • 박옥경2020.05.20 21:01

      나를 위해 희생제물이 되신 예수 그리스도의 예수그리스도의 대속의 은혜를 생각하며 죄의 유혹에 빠지지 않도록 공동체안에서 서로를 위해 기도해 줄 수 있기 원합니다.

    • 윤금향2020.05.20 22:00

      사람이 살아가면서 죄를 안짓고 살수는 없겠지만 하나님을 생각하며 양심을 버리지 않는다면 밝은 사회가 될것이다.
      수요 온라인 예배 좋아요~
      화평~~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아멘

    새글 1 / 3,653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