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명기 20:10-20(화평)
    첨부파일 1개
    10.  네가 어떤 성읍으로 나아가서 치려 할 때에는 그 성읍에 먼저 화평을 선언하라
    11.  그 성읍이 만일 화평하기로 회답하고 너를 향하여 성문을 열거든 그 모든 주민들에게 네게 조공을 바치고 너를 섬기게 할 것이요
    12.  만일 너와 화평하기를 거부하고 너를 대적하여 싸우려 하거든 너는 그 성읍을 에워쌀 것이며
    13.  네 하나님 여호와께서 그 성읍을 네 손에 넘기시거든 너는 칼날로 그 안의 남자를 다 쳐죽이고
    14.  너는 오직 여자들과 유아들과 가축들과 성읍 가운데에 있는 모든 것을 너를 위하여 탈취물로 삼을 것이며 
          너는 네 하나님 여호와께서 네게 주신 적군에게서 빼앗은 것을 먹을지니라
    15.  네가 네게서 멀리 떠난 성읍들 곧 이 민족들에게 속하지 아니한 성읍들에게는 이같이 행하려니와
    16.  오직 네 하나님 여호와께서 네게 기업으로 주시는 이 민족들의 성읍에서는 호흡 있는 자를 하나도 살리지 말지니
    17.  곧 헷 족속과 아모리 족속과 가나안 족속과 브리스 족속과 히위 족속과 여부스 족속을 네가 진멸하되 네 하나님 여호와께서 네게 명령하신 대로 하라
    18.  이는 그들이 그 신들에게 행하는 모든 가증한 일을 너희에게 가르쳐 본받게 하여 너희가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께 범죄하게 할까 함이니라
    19.  너희가 어떤 성읍을 오랫동안 에워싸고 그 성읍을 쳐서 점령하려 할 때에도 도끼를 둘러 그 곳의 나무를 찍어내지 말라 
          이는 너희가 먹을 것이 될 것임이니 찍지 말라 들의 수목이 사람이냐 너희가 어찌 그것을 에워싸겠느냐
    20.  다만 과목이 아닌 수목은 찍어내어 너희와 싸우는 그 성읍을 치는 기구를 만들어 그 성읍을 함락시킬 때까지 쓸지니라.

    사람이 마음에 평안이 있고 화평한 상태로 대인 관게를 갖는다는 것은 참으로 복된 삶이다.
    그래서 전쟁 전에도 먼저 화평을 청하고 그 청함에 화답하지 않을 때 전쟁하라 하신다.
    또 가나안 땅 안에서 전쟁 할 때는 그 누구도 살리지 말고 진멸하라고 하신다.
    그 이유는 그들이 그 신들을 섬기던 가증한 일을 따라 할까 봐 그 뿌리를 없애라 하신 것이다.
    이렇게 볼 때 이 시대에는 대스롭지 않게 여기며 살아가는 것들이 얼마나 큰 죄악인가를 생각하게 한다.
    하나님을 떠난 삶, 우상을 섬기며 행하는 그 가증한 일들이 얼마나 무서운 심판의 대상이 되는가.
    그런데 오늘 날 누가 이렇게 생각하는가.

    하지만 이 사실은 변함이 없다.
    하나님께서 이 세상에 보내시고 먹고 쓰고 살 수 있도록 공급해 주시는 모든 것을 누리면서 하나님은 부인하는 것이 큰 죄다.
    우리 눈에는 이것이 큰 죄라는 사실로 다가와야 한다.
    그리고 그 끝도 전쟁으로 진멸 당하는 것처럼 그렇게 된다는 사실도 알아야 한다.
    말씀을 날마다 대하는 것도 이런 이유이다.
    말씀의 기준이 없으면 죄도 없고 느끼지 못하고 살기 때문이다.
    하나님은 누구도 멸망의 길을 걷는 것을 기뻐하지 않으신다.
    주변을 돌아보며 또 복음을 전하며 권면하기를 그치지 말자.

    자전거 타고 출근하던 날 신호등 기다리며 찍은 장미 목4동

    • 김옥숙2020.05.19 08:56

      하나님은 누구도 멸망의 길을 걷는것을 기뻐하시지 않는다
      믿지 않는자들의 영혼을 생각하며 더 간절함으로 기도하고 권면하여
      멸망의 길을 가지 않고 함께 생명의 길로 갈수 있도록 이끌게 하옵소서.아멘

    • 김성덕2020.05.19 08:59

      아멘

    • 김성년2020.05.19 09:05

      하지만 이 사실은 변함이 없다.
      하나님께서 이 세상에 보내시고 먹고 쓰고 살 수 있도록 공급해 주시는 모든 것을 누리면서 하나님은 부인하는 것이 큰 죄다.아멘!

    • 박민자2020.05.19 10:15

      화평의 하나님
      어느 누구도 화평하며 살기를 원할 것이다
      그럼에도 싸우게 될때가 있다
      화평은 일방적으로 안되기 때문이다
      소통하고 소통되는 세상이 되기를 간구 합니다

    • 박희석2020.05.19 11:12

      화평
      먼저는 내 마음속에 넉넉함이 있어야 가능하며
      긍휼한 생각을 해야 실천으로 옮길수 있을 것이다
      세상과의 화평
      사람과의 화평
      둘다 중요 하지만 그 중심에는 예수 그리스도가 중심이 되어야
      참 화평을 얻을수 있다
      나에게 다가오신 주님을 다른 사람에게 전하는
      삶이 매일 매일 이루어 질때 진정한 화평이 될 것이다
      나에게도 그런 날이 오기를 기도 한다.

    • 김선애2020.05.19 12:46

      화평하면서 사랑하면서 사는것이 말씀대로 사는것이고 그것은 나의 소원이다.
      평안하고 사랑이 충만한 일상. 바라고 꿈꾸고 노력하지만 언제나 전쟁터 한가운데
      서서 힘들어하곤했다. 사실 무엇이 문제인지 지금도 명확히 알수없어서 앞으로
      그렇게 살고 있을거라고 생각한다. 주님과의 관계가 친밀하고 그것때문에 내안에
      평안과 기쁨이 있으면 만족한다. 무엇때문에 그 평안이 깨질때가 빈번하지만
      매일 말씀과 기도로 승리를 경험한다.

    • 김선애2020.05.19 13:08

      참 장미가 참 이쁩니다.
      어느 사진작가의 작품인줄 알았습니다.

    • 안진남2020.05.19 15:09

      먼저 화평을 선언하라.아멘

      먼저 화평을 선언하고 선언후에 상대방의 반응에 따라 상황은 바뀐다. 화평을 먼저 할 수있는 넉넉한 마음이 되기를 원한다.

      사랑의 마음으로 이해하고 화평을 선언하게 하소서.아멘

    • 박경숙2020.05.19 15:54

      화평 ..쉽고도 어려운 일인거같다.
      항상 넉넉한 마음과 배려하는 마음으로 살기 원하고 노력하고 있지만 부족한 사람인지라 화가 날때도있고 속상할때도 있다.예수님을 닮아가길 원합니다.넓은 사랑으로 품을수 있도록 인도하시옵소서아멘

    • 황미진2020.05.19 21:15

      "이는 그들이 그 신들에게 행하는 모든 가증한 일을 너희에게 가르쳐 본받게 하여 너희가 너희의 하나님 여호와께 범죄하게 할까 함이니라" 아멘!!
      하나님은 포기를 모르시는분이시다
      그냥 제 갈길로 가는것을 지켜보시며 믿고 의지하는 자는 그런자 대로 옆길로 빠지는 자는 그런자 대로 두셔도 될법 한데 너무도 새심하고 친절하게 우리가 잘못된 길로 나가지않게 늘 말씀하시고 명령하신다
      하나님이 나에게 하시는것 처럼 나도 누군가에게 말씀으로 마음을 전하고 돌아오도록 해야함의 깨달음을 주시는 말씀이다

    • 박옥경2020.05.19 21:38

      믿음의 사람이 세상 가운데 화평을 이루는 자가 되어야함을 생각합니다
      주님이 주시는 은혜와 평안을 누리고 이땅을 살아가고 있기에 세상사람들과 구별된 내가 되어야함에도 여전히 많은 악한 생각들과 내 안에서 영적전쟁을 치룹니다 다른 사람들과 화평하고 마음에 드는 여러가지 죄악된 생각들을 주님이 주시는 말씀으로 이겨내기 원합니다

    • 윤금향2020.05.21 20:35

      모든일이 화평 하면 좋으려만
      바쁘게 살아가는 삶에서 하나님을
      생각도 못할때도 많다.
      직장에 도착하면 전쟁터 아닌 전쟁터 속에~~ 625때 난리는 난리도 아니다
      그래도 요즘은 아그들 낮잠시간(휴전)
      에 하나님 말씀도 조금씩 대하다
      보니 이때 만큼은 화평 인거 같다.
      감사합니다 아멘

    새글 1 / 3,653 

    검색